피파니아, M is M
   
   
 

       Pepper's Note

       Mook

      Calendar


페퍼 노트


전체  talk(130)  review(12)  notice(2)  special(0) 

JYJ Worldwide Concert in Seoul 28일 공연 성황리 진행
2010-11-29 , Monday


(사진 제공:프레인)

(서울=2010.11.28) JYJ(재중, 유천, 준수)의 첫 월드와이드 콘서트 ‘JYJ Worldwide Concert in Seoul’이 화려한 막을 내렸다.

JYJ는 11월 27일에 이어 두 번째로 28일 저녁 7시 서울 종합운동장 잠실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첫 콘서트를 개최했다. 이례적인 한파로 인한 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미국의 유명 공연 감독 제리 슬로터(Jeri Slaughter)의 지휘 아래 완벽한 라이브와 화려한 퍼포먼스를 선보인 JYJ는 명성에 걸맞은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또한 전날 공연에 이어 28일 공연 역시 3만 5천여 명의 팬들을 동원하여 JYJ의 명성을 재 확인할 수 있는 자리였다. 이로써 JYJ의 첫 국내 콘서트에는 양일간 총 7만 여명의 팬이 다녀간 셈이다.

무엇보다 이번 JYJ의 콘서트는 팬들도 공연에 함께 동참할 수 있는 무대가 눈에 띄었다. 특히 ‘비 마이 걸 리믹스’(Be My Girl Remix)는 JYJ 멤버들과 팬들이 하나가 되는 무대였다. 팬들은 콘서트 며칠 전 JYJ 멤버 ‘준수’의 트위터에 올라온 동영상을 통해 안무를 익혔고, 노래가 시작되자 JYJ 멤버들은 이동식 무대차량에 올라 공연장을 돌았다. 이에 흥분한 3만 5천여 관객 모두 자리에서 일어나 함께 춤을 추는 진풍경을 연출해냈다.

여기에 공연 중간 멤버들의 재치 있는 말솜씨도 공연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유천’은 솔로곡을 앞두고 내리는 눈을 보며 “이거 첫 눈 맞나요? 저는 사랑하는 이들과 함께 맞는 이 눈이 첫 눈 이라고 생각합니다.” 라고 말해 팬들의 폭발적인 함성을 자아냈다.

이번 공연의 총 연출을 맡은 제리 슬로터는 “JYJ는 훌륭한 보컬 능력과 퍼포먼스를 모두 갖춘 놀라운 아티스트다.”고 말하며, “이러한 세 명의 장점을 극대화하여 섹시하고 파워풀한 무대를 만들기 위해 공연을 4가지의 테마로 나눠 연출했다. 한국 관객들은 뜨거운 감동을 줬고, 오늘은 그 어느 때보다 기쁘고 행복한 날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27일 토요일, 28일 일요일 공연을 모두 관람한 한 JYJ팬은 “어제보다 날씨도 덜 춥고 멤버들의 퍼포먼스, 조명, 무대 모든 것이 완벽했다.”며, “어제 기상악화로 인해 생긴 문제점에 대한 아쉬움이 말끔히 사라졌다. 역시 JYJ 다! ”라고 밝혔다.

한편, 공연을 마친 JYJ는 “오늘 공연 중간 내린 눈을 보며 팬 여러분과 함께 좋은 추억 하나를 만든 것 같다.“며, “추운 날씨로 인해 본래 계획대로 되지 못한 아쉬운 부분도 있었지만 차디 찬 바람을 맞으면서도 열광적인 응원을 보내주신 7만여 팬 여러분에게 큰 감동을 받았다.”고 밝혔다. 또한 “이번 콘서트를 계기로 JYJ를 기다리는 국내 팬과 만날 수 있는 자리가 많아지길 기대한다.”고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무리한 소감을 전했다. (자료 제공: 프레인)





JYJ 첫 콘서트 7만 아시안 팬 집결!

JYJ(재중, 유천, 준수)가 그들의 첫 콘서트 ‘JYJ 월드와이드 콘서트 인 서울’을 지난 주말 이틀에 걸쳐 잠실종합운동장 올림픽주경기장에서 성황리에 마쳤다. 양일간 총 7만 명의 관객과 함께 한 이번 콘서트는 많은 화제를 나으며 주말 내내 최고의 관심사였다. 성황리에 콘서트를 마친 멤버들은 바로 트위터를 통해 “오늘 최고였어요. 사랑한다고 소리쳐 줘서 너무 감동했어요” 라며 팬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재중, 트위터에 연일 공연 후기 밝히며 팬들에게 감사 전달!

콘서트 첫째 날, 전날 밤에 내린 우박으로 인해 공연 연출에 차질을 빚으며 공연 순서와 연출이 변경되고 한파로 인한 갑작스런 추위 등 악조건 속에서 치뤄진 공연은 멤버들에게도 팬들에게도 아쉬움을 남겼다. 재중은 첫날 공연 후 트위터를 통해 “최고의 무대에서 최선을 다하고 싶었던 마음. 그러기에 오늘 공연은 와주신 여러분에게 미안하고 고마운 마음뿐..” 이라며 긴 소감을 밝혔다. 그리고 둘째 날 공연에서 최고의 무대를 통해 고마움을 전했다. 둘째날 공연 중에 재중은 “어제 지붕막이 철거되자 특히 준수가 굉장히 속상해 했다. 그런데 트위터에서 한 팬이 ‘하느님도 JYJ 콘서트가 보고 싶었나 봐요’라고 말해줘서 그 말에 용기를 얻었다. 너무 감사하다”라고 첫날 공연에 대해 다시 한번 미안한 마음과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그리고 후면 경기장 무대를 활용해 트랙을 돌며 관객석으로 가까이 다가가 공연을 펼치며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두 번의 콘서트를 끝낸 재중은 다시 한번 트위터를 통해 팬들과 멤버들에게 감동적인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한편, 요즘 트위터에 푹 빠진 세 멤버들 덕분에 공연에서는 트위터에서 화제가 됐으나 못 다 밝힌 사연들을 들려주는 흥미로운 시간도 마련되었다.
    

한파도 잠재운 뜨거운 한류! 아시아 7만 관객 열광!
  
갑자기 닥친 한파도 오래도록 JYJ가 무대에서 노래하는 모습을 기다려왔던 팬들의 기다림을 잠재울 순 없었다. 아침 일찍부터 공연장을 찾아 길게 장사진을 이룬 팬들은 국내 팬들 뿐만이 아니라 일본, 중국, 대만, 태국 등 아시아 전역에서 찾아왔다. 한 여행신문의 집계에 따르면 11월 일본 관광객 중 JYJ 콘서트를 보기 위해 찾는 관광객이 절반이라는 말이 틀린 말이 아니었음을 실감케 했다. 콘서트 장내는 한중일 언어로 안내가 되어 마치 국제적인 행사 현장을 보는 듯 했다.

약속 지킨 성스 친구들!

공연에서 JYJ 만큼이나 환호를 받은 스타가 있었으니, 바로 성균관스캔들에서 함께 연기했던 유아인, 송중기 였다. 유아인은 이미 트위터를 통해 참석을 예고한 바 있어 약속을 지킨 이들의 의리와 우정에 많은 JYJ 팬들도 박수를 보냈다. 둘째날에는 병춘역의 강성필도 찾아와 박유천을 응원했다. JYJ는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에 출연한 박유천 때문에 팬층이 훨씬 넓어졌는데, 이번 콘서트를 찾은 성스폐인 누나들의 환호로 성스 친구들도 JYJ 못지않은 인기를 누렸다.
      
이번 콘서트를 통해 훈훈한 광경도 벌어졌는데, 팬들이 콘서트를 축하하며 보낸 사랑의 쌀이 20kg 자루 1천여 개가 쌓여 벽을 이루었다. 무려 20톤의 양이다. 사랑의 쌀은 JYJ 이름으로 불우이웃에 기부될 예정이다.
      
이틀간의 콘서트는 공연 내내 영하의 추위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현장을 지켜준 팬들에게 미안함과 감사한 마음을 전하는 JYJ멤버들에게 ‘괜찮아’와 ‘사랑해’를 연발하며 그들이 열정적 무대를 펼칠 수 있게 응원해준 팬들에게도, 이제 세계를 향해 큰 기지개를 펴며 새로운 도약을 꿈꾸는 JYJ에게도 잊지 못할 소중한 추억을 남기며 막을 내렸다. (자료 제공: 메가폰)

[보도자료: 프레인, 메가폰/ 피파니아닷컴 piffania.com]







- 무단전재 금지/피파니아닷컴 piffania.com -
본 사이트의 글은 외부로 퍼가실 수 없습니다
단, '펌허용'이라고 표기된 글은 - 변형없이, 출처를 정확히 밝히시면 - 퍼가셔도 됩니다



망고님의 댓글  2010.11.29    
말도 많고 탈도 많고 그래서 더 큰 감동과 여운이 있고
평생 잊지못할 공연이었습니다..
다들 너무 수고하셨습니다.



스윗보컬님의 댓글  2010.11.30    
토요일 콘만 본 것을 후회하고 있습니다.
담엔 올콘입니다...무조건..
JYJ 친구들 이번 공연을 계기로 많은 것을 배우고 더욱 높이 비상할 수 있겠죠?
페퍼노트님의 공연 리뷰 기대됩니다..^^



밍기뉴님의 댓글  2010.11.30    
수고 많았어요 정말.



latea님의 댓글  2010.11.30    
아직도 가슴 떨리던 그 때가 생생하네요^^
매서운 추위도, 사라진 천장도 생각나지 않을 만큼 멋진 공연이었습니다
열심히 준비한 거 못보여줘서 속상하고 음향도... 참 마음이 아플 정도였지만
노래만으로 충분했어요 고마운 사람들...^^



진서님의 댓글  2010.12.02    
아쉬움도 남는 무대였으나 jyj로서는 이제 시작이니까요.
대단한 팬심은 다시 한번 확인했습니다. 리뷰 기대할께요..



정신차리자님의 댓글  2010.12.06    
아~ 다시 26일로 돌아갔음 좋겠어요.^^ 저도 27일밖에 못봤는데 너무너무 행복한 하루였어요. 보고 나오면서 저도 앞으론 올콘이야!!!를 외쳤네요. 정말 tv만 틀면 나오는 게 노래인데 이 사람들 노래는 듣기가 너무 힘들죠. 근데 듣고 있으면 뭔가 포만감 같은 게 생겨요. 가슴 가득한 만족감^^


list 


 2011/02/09
   talk :: 비스트 잡담 - 콘서트 & 자작곡 & 멤버들  +1
 2011/02/02
   talk :: 느린 하강과 빠른 하강  +1
 2011/01/08
   talk :: 1월 7일 뮤직뱅크 용준형&양요섭 Thanks To - 즐거운 합!  +1
 2010/12/28
   talk :: JYJ 자작곡 음원 & 포토 에세이 1월 발표 - 미리듣기 공개 & 그리고...  +8
 2010/12/24
   review :: JYJ 콘서트 관람기 - 끝과 시작 사이: 몇가지 바람  +9
 2010/12/24
   review :: 11월 28일 JYJ 콘서트 - 역시 2회로는 부족하군요  +7
 2010/12/22
   talk :: 잡담 - 12월입니다  
 2010/12/12
   talk :: 칸예 웨스트의 음악 단편 영화 Runaway - 34분 풀버전  
 2010/12/12
   review :: 12월 4일 신혜성 콘서트 - Close to you & Close to us  +3
 2010/12/09
   talk :: 잘한다 카니예!! - My Beautiful Dark Twisted Fantasy  +2
 2010/12/07
   talk :: [뮤지컬] 욕 잘하는 남자 - 조승우 (비속어 경고)  +1
 2010/12/06
   talk :: 잡담 - 슈퍼위크  +7
 2010/11/29
   talk :: JYJ Worldwide Concert in Seoul 28일 공연 성황리 진행  +6
 2010/11/28
   talk :: 2010년 11월 28일 JYJ 콘서트 제2일 - 핫팩 10개는 필수!!!  +9
 2010/11/27
   talk :: 2010년 11월 27일 JYJ 콘서트 제1일 - 이것저것 + 추가  +10
 2010/11/27
   talk :: [D-Day] JYJ, 미국 빌보드닷컴 인터뷰 & 라이브  +5
 2010/11/26
   talk :: [D-1] JYJ 공연 1일전 - 귀를 기울이면  +6
 2010/11/25
   talk :: [D-2] JYJ 공연 2일전 - 응원의 에네르기파를 뚜껑 위로! [댓글 참여]  +31
 2010/11/24
   talk :: [D-3] JYJ 콘서트 3일전 - 이제 시작...  
 2010/11/23
   talk :: [D-4] 선준도령 팬들을 위한 JYJ 공연 가이드  +14
list  prev [1][2][3][4] 5 [6][7][8] next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herais




Copyright ⓒ Piffania.com All rights reserved.
본 사이트는 이메일주소의 무단 수집을 거부합니다
* 문의: